각종 잡다한 개인적인 지식들을 모아놓은 게시판입니다.


  the Manster(2002-10-06 00:18:48, Hit : 1466, Vote : 399
 http://manster.nasol.net
 1400원으로 퀸카잡기

1400원으로 퀸카 내여자 만드는법

이게 가능한 얘기냐구요? 결과부터 얘기하자면 예쓰입니다.


모든사람이 성공할 수 있는건 아니다. 다음 조건에 해당되는 사람만이
이 시도가 쉽게 먹혀들어갈 것임….(명심)

자격요건 : 공부는 안해도 거의 학교도서관 매일 출퇴근하는 사람
(가방만 공부하는 사람도 무방함.)

준비물 : 요쿠르트 14개, 믿을만한 친구한명(침투 스파이용)

일단 사전 조사기간 1주일을 잡는다.
평소 도서관에서 자주 나오는 여자중에 1명을 찍고 1주일의 관찰기간을
가진다. 이때 관찰 대상은 필히 여자친구 2~3명과 함께 무리지어 다니는
사람이어야 확률이 높고, 혹 남자라도 1명끼어있으면 과감히 포기하고
다른 타겟을 정해야함.

이제 긴 서두를 마치고 본격적인 실황을 소개하겠음..

첫째날 :
행동 : 그녀는 늘 다니던 친구들과 함께 2층 3열람실 2번째 기둥근처에 앉아
공부하다가 점심먹으러 나간다.
최초 요쿠르트 한병을 그녀의 자리에 몰래두고 온다.
그녀의 반응 : 점심식사후 자리의 요쿠르트를 보고 주위사람에게 "혹시 니가
갔다 놓았니 ?" 물어보고 아무도 안 그랬다니까 . 왠 떡이냐 싶어 마신다.

둘째날 :
행동 : 그녀는 어제의 야쿠르트는 잊어버리고 또 친구들과 밖에 점심먹으러
나가면 두번째 야쿠르트를 또 놓고온다.
그녀 : 야쿠르트를 발견하고 드디어 이상한 생각이 든다. 주위 사람들한테
다 물어봐두 그래도 누군지 몰라 . 유심히 야쿠르트를 지켜보다 . 그냥
마신다.

셋째날 :
행동 : 예민한 사람은 이때부터 반응이 나타나므로 조심해야함.
준비시켜놓은 친구를 그녀 주위에 앉혀서 그녀의 행동을 감시한다. 혹시
친구중에 한명을 남겨두고 밥먹으러 가는척 할 수있기때문이다. 친구를
시켜 때를 잘 맞추어 들키지 않고 요쿠르트를 그녀의 자리에 두는데
성공한다.
그녀 : 이제부터 머리가 복잡해진다. (특히 공주병있는 여자는 정도가
심함) 평소에 자신을 처다보는 모든 남자들을 주의깊게 살피기 시작한다.
그녀의 친구들도 덩달아 누군지 알아내려고 혈안이된다.

넷째날 :
행동 : 항상 야쿠르트를 놓던 시간을 바꾼다. 들킬위험이 크기 때문이다.
여기서 들키면 말짱 도루묵임을 명심한다.
점심시간지난후 한참후 그녀의 방심을 틈타 몰래 놓은다.(이때는 그녀의
앞자리에 자리잡고 모든걸 감시후 전광석화와 같이 요쿠르트를
던져넣어야한다)
그녀 : 항상 야쿠르트 놓아두는 시간에 친구를 배치해서 잡아볼려다가
야쿠르트가져 오는 사람이 시간이 지나도 안나타나면 마구마구 서운해한다.

한참후 야쿠르트를 발견하면 괜히 이유없이 즐거워진다.
친구들의 부러움에 즐거워한다.

다섯째날 :
그녀의 행동 : 도서관에서 찾기쉬운 자리에 골라서 앉는다.
야쿠르트 먹기전엔 공부도 안된다. 사람 찾는걸 포기하고 아예 야쿠
르트 가져다 놓으라고 자리도 장시간 비워둔다.
나의 행동 : 그래도 긴장을 늦추지 않고 몰래 야쿠르트를 놓는다
(혹시나 창문너머로 숨어보고 있는지도 감시한다)

여섯째날 :
그녀 : 이제는 휴일에도 도서관에 나온다.
행동 : 하루가 다가도록 야쿠르트를 주지 않는다.
저녁늦게 되서야 몰래 놓아둔다.

일곱째날 :
그녀 : 야쿠르트를 제 시간에 못먹으면 우울해진다.
(거의 히로뽕 수준에 이른다)
행동 : 그녀는 이제 누군지 알아내는걸 포기한 것 같다.
한결 야쿠르트 두기가 편해졌다.

여덟째날 :
그녀 : 이제 도서관에 가방만 두고 밖에 있다가 간혹 야쿠르트
있나 자리에 확인하러만 온다.
행동 : 이렇게 일주일만 더 지속한다.
결전의 2주째 되는날 :
그녀가 자리에 앉아 야쿠르트를 생각하면 건성으로 책을 쳐다보고있다.
이때 갑자기 책상앞에 놓이는 야쿠르트한병 !!!!
그녀의 눈이 환히에 빛나고. 야쿠르트를 놓는 손의 주인이 누군지
쳐다본다.
그녀의 친구들도 모두 놀란다. !!!!!

이때 목소리 깔면서 한마디 던진다

" 야쿠르트값 받으러 왔습니다"

"야쿠르트값 대신 커피나 한잔 사시죠 ?" ^^

용기있고 민첩한분의 과감한 시도 있으시길….
검증된 비법입을 밝히면서…… ^^





153   011+016+017+018+019=010 (SK는 결사 반대!!)  the Manster 2003/01/22 1709 443
  1400원으로 퀸카잡기  the Manster 2002/10/06 1466 399
151   20대에 해야할 50가지  the Manster 2003/02/15 1767 422
150   25살이 넘으면 하지말아야 할 것 20가지  the Manster 2006/06/07 1316 390
149   88개 별자리 정리 (가나다순)  the Manster 2007/07/17 1500 390
148   Blood Type(혈액형)의 종류  the Manster 2007/07/15 13466 441
147   Hotel : Since 2079 (스크롤의 압박)  the Manster 2006/03/26 2226 446
146   iSKY 제공 타로점  the Manster 2009/10/24 1674 425
145   KFC Coleslaw  the Manster 2005/02/14 1693 381
144   OEM, ODM & OBM  the Manster 2009/09/21 3292 370
143   Think About It  the Manster 2002/10/01 1126 303
142   "메가리스" 붕괴시 日침몰 이상 대격변  the Manster 2007/07/10 1433 404
141   "별" (Alphonse Daudet)  the Manster 2002/11/15 1454 386
140   "아다"의 어원  the Manster 2009/10/21 3871 444

1 [2][3][4][5][6][7][8][9][10][11]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zero